‘닭’에 대한 알뜰 지식

많은 사람들이 기억력이 낮은 사람을 비하할 때 “닭 대가리”라는 종차별적 표현을 사용합니다. 하지만 닭은 결코 기억력이 나쁜 동물이 아닙니다. 닭은 100명 이상의 동료의 얼굴을 기억할 수 있으며, 다른 동물과 인간을 구분할 수 있는데요. 몇 달간 보지 못한 사람의 얼굴도 기억할 정도로 장기 기억력이 높습니다.1

닭은 태어난 직후부터 깊이를 구분할 있을 정도로 좋은 시력을 가지고 태어나며, 색을 구별하는 감각이 인간보다도 더 뛰어납니다. 모든 색상을 구별할 수 있는 것은 물론, 인간이 보지 못하는 자외선 범위까지 볼 수 있습니다.2

닭은 약 24~30개의 발성으로 동료들과 의사소통할 수 있습니다. 각 발성마다 미묘한 차이와 뚜렷한 의미가 있는데요. 예를 들면 남성 닭이 빠르고 흥분된 “턱, 턱, 턱” 소리를 내는 것은 먹이를 찾았다고 알리는 신호이며, 날개를 튕기며 낮고 “우르릉”거리는 소리를 내는 것은 여성 닭에게 자신을 어필하는 것입니다.3

태어난 지 얼마 안 된 병아리는 인간 아기보다 더 똑똑한 능력을 지니고 있습니다. 병아리는 생후 2일 정도에 자신의 시야에서 물체가 가려져 있거나, 숨겨져 있어도 그 물체가 여전히 존재한다는 것을 인지할 수 있는데요. 이러한 인지 능력을 ‘대상 영속성’이라고 합니다. 인간 아기의 경우에는 생후 약 6개월이 지나야 물체의 영속성을 파악할 수 있습니다.4
닭은 먼 거리를 날 수는 없지만 나무 위로 올라가거나 장애물을 넘으며 민첩하게 날 수 있습니다. 또한 닭은 최대 14km/h의 속도로 6분 40초만에 1.6km를 달릴 수 있습니다.5

여성 닭은 병아리가 부화 전 알 속에 있을 때부터 서로 의사소통을 하면서 병아리의 상태를 확인합니다. 태어난 병아리는 엄마 닭의 목소리를 기억하고, 엄마 닭으로부터 먹이를 찾아 먹는 법과, 스스로 살아남을 수 있는 법을 배웁니다.

닭은 약 24~30개의 발성으로 동료들과 의사소통할 수 있습니다. 각 발성마다 미묘한 차이와 뚜렷한 의미가 있는데요. 예를 들면 여성 닭은 짧고 낮은 음의 반복적인 소리를 내어 병아리에게 “가까이 있어”라고 전달하고, 짧고 높은 음의 “턱,턱”거리는 소리를 내어 먹이를 먹으라고 전달합니다.6

여성 닭은 고통에 처한 병아리를 목격할 때 스트레스 반응을 보이기도 합니다. 한 연구에 따르면 병아리가 스트레스 받는 상황에 처하면 여성 닭의 심장박동이 증가하고, 병아리를 부르는 등의 행동을 보였습니다. 이는 여성 닭이 다른 개체의 고통에 공감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줍니다.7


1 https://ideas.ted.com/why-chickens-are-so-much-more-than-bird-brains/
2 https://poultry.extension.org/articles/poultry-anatomy/how-well-can-chickens-see/
3 https://flipflopranch.com/chicken-talk/
4 https://www.ncbi.nlm.nih.gov/pmc/articles/PMC5306232/
5 https://ir.library.illinoisstate.edu/cgi/viewcontent.cgi?article=1045&context=fpml
6 https://flipflopranch.com/chicken-talk/
7 https://royalsocietypublishing.org/doi/10.1098/rspb.2010.2701
한국농촌경제연구원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닭고기 생산량은 62만 9천톤으로 추정되며, 1인당 ‘닭고기’ 소비량은 15.1kg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관련 전문가들은 2023년 세계 닭고기 생산량이 전년 대비 1.8% 증가한 1억 274만톤의 역대 최대치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는데요.8
알에서 태어나 고작 한 달이 지나면 죽임 당하는 축산업의 닭은 ‘닭’이라 부르기도 어려운 ‘병아리’일 뿐입니다.
닭이 고통과 죽음으로부터 해방될 수 있도록 ‘고기’소비를 멈추고, ‘탈육식’에 동참해주세요.
한국농촌경제연구원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닭고기 생산량은 62만 9천톤으로 추정되며, 1인당 ‘닭고기’ 소비량은 15.1kg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관련 전문가들은 2023년 세계 닭고기 생산량이 전년 대비 1.8% 증가한 1억 274만톤의 역대 최대치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는데요.8

알에서 태어나 고작 한 달이 지나면 죽임 당하는 축산업의 닭은 ‘닭’이라 부르기도 어려운 ‘병아리’일 뿐입니다. 닭이 고통과 죽음으로부터 해방될 수 있도록 ‘고기’소비를 멈추고, ‘탈육식’에 동참해주세요.


8 https://www.aglook.kr/event/contents/presentation2023
지금 이 페이지를 공유하고,
동물해방물결과 함께해주세요!

닭을 위한 당신의 ‘물결’이 동물 해방 세상을 앞당길 수 있습니다.

지금 이 페이지를 공유하고,
동물해방물결과 함께해주세요!

닭을 위한 당신의 ‘물결’이
동물 해방 세상을 앞당길 수 있습니다.

동물해방물결의 소식을
정기적으로 받아보세요

대표 :  이지연  |  전화번호 : 02-554-8835  |  이메일 : donghaemul@donghaemul.com

주소 : 서울시 용산구 신흥로 82 2층 (우) 04339  |  고유번호 : 411-82-80516

후원 : 신한 100 032 648005 동물해방물결

© 2017 Donghaemul All Rights Reserved.

대표 : 이지연  |  전화번호 : 02-554-8835
이메일 : donghaemul@donghaemul.com
주소 : 서울시 용산구 신흥로 82 2층 (우) 04339
고유번호 : 411-82-80516
후원 : 신한 100 032 648005 동물해방물결

© 2017 Donghaemul All Rights Reserved.